암벽등반

어떻게 시작할 것인가

사람들이 산에 가는 동기는 여러 가지다.원래 태어날 때부터 깊은 산골에서 자라난 사람들도 있고 군복무를 산이 많은 곳에서 하기도하고,부모님을 따라 어렸을 때 처음 산에 가보기도 한다. 어떤 동기로든 자연에서 느끼는 즐거움을 찾아 산을 자주 찾고 가보지 못한 산과 길을찾아 모험을 한다. 시간이 흐를 수록 좀더 재미있고 험한 곳에 가보고 싶어하는 것은 사람의 본능이다.그래서 찾는 것이 여기저기 작은 바위들이 솟아 있는 능선길인데 산길을 걸어서 다닐 때 보다는 더 흥미있고 신명나는 일이지만 조금씩 어려움과 휘험을 느낀다. 잘못 떨어지면 다치거나 큰 사고를 당할 수도 있다는 생각을 하면서도 쉬운 길을 두고 어려운 바윗길을 오르려고 하는 것은 아무리 채워도 채울 수 없는 인간의 욕심 때문일 것이다.

우연히 산에 갔다가 깍아지른 듯한 암벽에 매달린 바위꾼들의 시원스런 오름짓을 보면 누구나 그 사람들을 동경하기 마련이다.막연히 '나도 저렇게 올라 봤으면' 하는 마음으로 오랜시간을 흘려 보낸다. 그러나 막연한 동경을 계속 마음 속에만 묻어두는 사람들은 언제까지나 암벽 저편에서 구경꾼으로 있을 것이다.하고 싶다면 왜 하려고 애를 써보지도 않는지,대개 구경꾼들은 자기도 할 수 있을까 하는 의문을 갖는다. 저렇게 어려운 곳을 오르는 사람들은 시청자와 탤런트 사이처럼 그저 바라보는 대상이고 따로 떨어져 있는 사람들처럼 느낄지도 모른다.그러나 탤런트도,바위를 오르는 사람들도,오랜 전에는 시청자와 구경꾼의 무리에 서서 그들의 특별한 능력을 바라보던 사람들이다.

암벽등반을 하기 위해서는 용기가 필요하다. 어려운 바윗길을 오르려는 용기나 목숨을 건 모험에 필요한 용기가 아니라 나도 그 사람들 처럼 암벽등반을 시작해 보겠다는 용기다. 어떤사람들은 시간이 없다는 이유로,나이가 어리거나 많다는 이유로,아니면 몸을 자유롭게 움직일 수 없다는 이유로 용기를 내지 못하는 자기 자신을 합리와 시키려고 한다. 진정 하고싶은 마음이 있고 당신에게 용기가 있다면 누구든지 언제든지 할 수 있는 것이 암벽등반이다.

암벽등반을 배우는 방법에는 세 갈래 길이 잇다. 암벽등반 경험이 많은 사람과 같이 산에 다니면서 배우는 방법과 암벽과 빙벽등반을 주마다 하는 전문 산악회에 들어어가서 훌륭한 선배들에게 배우는 방법, 그리고 개인 등산교실이나 등산학교에서 배우는 방법이다.

첫째로 경험이 많은 사람에게 배우기 위해서는 주변에 아는 사람들을 통해 소개를 받거나 산에 가서 직접 찾아보는 방법이 있다.이때는 그 사람의 등반능력이나 경력을 확인해 볼 필요가 있다. 등반장비가 대부분 새것이고 말이 많은 사람치고 경험이 많은 사람은 드물다. 또 경험이 많다고 해도 안전하고 잘 이해할 수 있도록 가르쳐 줄 수 있을지 판단해 볼 필요가 있다.

두 번째 방법으로 산악회에 들어가는 방법이 있는데 산악회는 보통 돈벌이를 위해서 안내등반을 하는 단체가 있고, 일반등산을 주로하는 단체,일반등산과 전문등반을 같이하는 단체,전문등반 위주로 하는 단체로 나뉜다. 물론 암벽등반을 배울 생각이라면 전문등반을 많이하는 단체에 들어가야 하지만 이런 단체 중에서도 생각해 볼 것이 있다. 한 달 동안 정기 등반을 몇 번이나 하는지,단체를 만든지는 얼마나 됐는지,요즘 산악계에서 어느 정도 활동을 하고 있는지,후배들을 가르칠 만한 경험 많은 선배들이 많이 있는지, 단체를 어떤 특정한 한두 사람이 이끌어 나가지는 않는지 따위로 여러 가지 문제들을 따져봐야 한다.

전문등반을 하는 단체 중에도 분명한 색깔이 있다.암벽등반을 잘하는 단체가 있는가 하면 빙벽등반 쪽에서 이름을 날리는 단체도 있다.또 경기등반이나 어려운 바윗길만을 찾아 다니며 한두 마디 등반만을 하는 단체도 있다. 어떤 단체에 들어갈 것인가는 자기가 어떤 등반을 하려고 하는가에 달려있다.암벽이건 빙벽이건 경기등반이건 전문등반을 시작하려는 사람들에겐 모두가 두렵고 생고학 흥미잇는 일이지만 이런 모든 등반을다 추구하는 단체 들어가는 것이 가장 좋다. 어느 한쪽에도 치우치지 않고 산과 관계 있는 모든 것을 배우고 추구하는 단체에서 활동하는 것이 초보자들에게는 가장 알맞고 그 다음에 경험을 싾으면서 자신의 색깔을 만들어 나가는 것이 옳은 방법이다.

세 번째,개인 등산교실이나 등산학교에서 배우는 방법은 전문등반을 가장 체계있고 올로 배울 수 있어 좋다. 보통 4-6주 정도 짜여진 교육 일정에 따라 이론과 실기를 경험 많은 강사를 통해 배워 튼튼한 기초를 다질 수 있다. 그러나 이런 교육을 하는 곳을 고른데도 몇가지 따져봐야 할 것들이 있다. 먼저 이론과 실기를 가르치는 강사들의 경험과 가르치는 능력이다. 해보려는 학생들은 많고 강사는 모자라서 단지 등반 실력만 뛰어난 사람을 강사로 쓰는 경우도 있다. 또 교육일정이 얼마나 알차게 짜여져 있고 실제 교육을 얼만큼이나 충실하게 하는지를 따져 봐야 한다. 짜여진 일정을 보면 그곳에서 무엇을 배우게 될지를 알 수 있다.

또 그곳을 졸업한 선배에게 실제 교육이 얼마나 충실하고 얼만큼 도움이 됐는지를 물어보는 것도 좋은 방법이다. 한 가지 더 살펴봐야 할 것은 교재나 부교재,교육시설과 장비,그리고 실기 교육을 주로하는 교육장들이다. 실기 교육장으로 쓰는 바위벽이 잘 짜여진 곳이 아니라면 그만큼 여러 가지 기술을 해보기가 어렵다. 초보자들이 꼭 배워야 할 기본 기술과 확보,하강 따위는 물론이고 비탈,민탈,굴뚝 등반 같은 것들을 다 해볼 수 있는 교육장이 있어야 한다.또 강사수가 적거나 배우는 삭샐들이 너무 많으면 그만큼 해볼 수 있는 기회가 적다. 따라서 될 수 있으면 실기 강사 한 사람이 가르치는 학생 수를 따져보고 사람이 적은 곳에서 배우는 것이 좋으며 정해진 인원보다 학생들을  많이 받는 곳에서는 배우지 않는 것이 좋다.

주면에 아는 사람도 없고 등산학교에 들어가기도 어렵다고 해서 암벽등반을 혼자 시작해서는 안된다. 암벽등반은 컴퓨터를 배울 때처럼 혼자서 책을 읽고 햅볼 수 있는 것이 아니기 때문이다. 이따금 경험없는 사람들,바위를 오르는 멋진 모습을 보고 섣불리 따라 하다가 큰 사고를 일으키기도 한다.암벽등반은 책을 읽고서 얻는 지식보다는 실제 바위에 매달려 마주치는 경험이 더 가깝게 다가온다. 그러나 이론을 바탕으로 경험을 쌓아간다면 더 쉽고 빠르게 암벽등반을 배울 수 있다.

글 : 암벽 등반의 세계



BLOG main image
Rock Climbing Communications. by 古山.

카테고리

Alpinism (283)
Rock Climbing (105)
Climbing image&movie (35)
Climbing World (36)
Rock Concept map (2)
Mountain Climbing (24)
Mountain information (12)
Mountain Concept map (0)
Mountain Club story (16)
weight training (30)
Wellbeing diet (13)
scenery photo (4)
proximity photographing (1)
useless (3)
Total : 651,217
Today : 0 Yesterday : 13